21¼¼±? ¼¼?¾´?¿? ??·??§Æ?
 

안녕 친구야
너희 나라 사람들은 어떤 문자를 사용하고 있니? 한국 사람들은 고유한 문자 한글을 사용한단다. 한글은 1443년 조선의 제4대 임금인 세종대왕이 만드셨어. 세종대왕이 처음 한글을 만들었을 때에는 ‘훈민정음(백성을 가르치는 바른 소리)’ 이라고 불리었지. 세종대왕은 글이 없어 많은 불편을 겪고 있는 백성들을 안타깝게 생각해 글자를 만드셨어. 글자를 만든 후에는 학자들로 하여금 훈민정음 해설서를 집필하도록 하였는데, 이 책, 훈민정음 해례본은 1997년 유네스코 세계 유산으로도 지정되어 있단다. 한글에 대해 더 궁금한 것 있으며 아래 주소를 방문해봐~

Dear friend,
What writing system do you use? Korea uses its own unique character set, Hangeul. Hangeul was invented by King Sejong, the fourth king of the Joseon Dynasty, in 1443. When he first invented Hangeul, it was named as Huminjeongeum (‘the correct sounds for the instruction of the people’). He created Hangeul for the people who had lots of hardness because there were no easily-recognized written characters. After inventing Hangeul, he had scholars write explanations and examples of the correct sounds of Huminjeongeum. This book, Huminjeongeum Haeryebon (The Huminjeongeum Manuscpript) was listed on UNESCO's Memory of the World Programme. If you have any questions about Hangeul, please visit the website below.

http://sejong.prkorea.com/eng/hangul/hangul.jsp
 

안녕 친구야
한국인들이 사용하는 글자, 한글에 대해 들어본 적 있니? 한글은 1443년 세종대왕이 발명한 이후 지금까지 한국인들이 사용하고 있는 문자란다. 한글은 이웃한 중국의 한자나 일본의 가나문자와 전혀 다른 글자 체계야. 자음 14자, 모음 10자로 구성되어 있는데 이 24자의 글자만으로 거의 모든 소리를 기록할 수 있지. 특히 한글의 자음은 발음기관을 본떠 만들어서 익히기 쉽고, 기본 글자에 획을 더하여 새로운 글자로 확장해나가는 가획원리는 매우 과학적이야. 이러한 특성으로 한글은 21세기 정보화 시대 가장 알맞은 글자라는 평가를 받기도 한단다. 대표적인 정보화 기기인 휴대폰에서 쉽게 문자를 보낼 때면 이를 절감할 수 있단다. 한글에 대해 더 궁금한 것 있으며 아래 주소를 방문해봐~

Dear friend,
Have you heard about the Hangeul writing system that Koreans use? Koreans have used Hangeul since its invention in 1443 by King Sejong. Hangeul is quite different from the written character sets of neighboring countries such as China and Japan. Hangeul consists of 14 consonants and 10 vowels; these 24 characters can cover almost every spoken sound. In particular, the consonants of Hangeul are easy to learn because the characters were patterned after human speech organs and the stroke-adding principle, which adds strokes to basic characters to create new characters. Thanks to these features, Hangeul is recognized as one of the most scientific and logical character sets of the information era. I can feel this feature when I send text messages in Hangeul through cell phones, one of the representative information devices of our time. If you have any questions about Hangeul, please visit the website below.

http://sejong.prkorea.com/eng/hangul/hangul.jsp
 

안녕 친구야
어느 나라나 문화, 예술인들은 자신들의 작품에 새로운 동기를 줄 수 있는 주제를 찾기 위해 열심인 것 같아. 그런데 너 알고 있니? 한국의 여러 예술인들은 그들의 글자인 한글을 모티브로 작품을 만들고 있다는 거. 프랑스 파리의 프레타포르테에도 진출한 한국의 유명 패션 디자이너는 멋들어진 한글이 프린트된 의상을 선보여 각광을 받는가 하면, 한국인들이 일상생활과 밀접한 영화의 타이틀, 포스터, 음반과 책의 표지에는 아름다운 한글 손글자체가 인기를 끌고 있단다. 심지어 한글은 현대무용의 소재가 되어 춤으로 표현되기도 해. 상상할 수 있겠니? 한국인들의 문화, 예술 속에 다양하게 응용되고 있는 한글을 더 알고 싶으면 아래 주소를 방문해봐~

Dear friend,
I think most artists in every country are eager to find something that gives them new inspiration for their work. Several Korean artists get inspiration and create their works based on the motif of Hangeul. One of famous Korean fashion designers who made inroads into Pret A Porter in Paris, France, caught public attention by releasing clothes printed with stylish Hangeul. Beautiful handwriting in Hangeul is gaining popularity in movie titles, posters, album covers and books that are closely related with daily life. Hangeul is also used as an inspiration for modern dance. Can you imagine this? If you want to know more the various ways in which Hangeul is used in the arts, please visit the website below.

http://sejong.prkorea.com/eng/today/today.jsp
 

안녕 친구야
세계에는 많은 위인들이 있지? 물론 너희 나라에도 많은 이들로부터 존경받고 있는 위인이 있을 거라 생각해. 나는 오늘 한국인들이 가장 좋아하는 위인인 세종대왕에 대해 말하고 싶어. 세종대왕은 조선의 제4대 임금으로 한국 사람들이 사용하는 글자, 한글을 만든 분으로 유명해. 세종대왕은 백성들이 글이 없어 어려움을 겪는 것을 보고 한글을 발명하게 되었데. 이러한 세종대왕의 어진 마음은 한국인들뿐 아니라 세계인들에게도 감동을 주고 있는 것 같아. 유네스코는 세종대왕의 이름을 따 전 세계에서 문맹 퇴치를 위해 헌신한 개인, 단체, 기관들에게 유네스코 세종대왕 문해상을 (The UNESCO King Sejong Literacy Prize) 수여하고 있단다. 세종대왕에 대해 더 궁금한 것 있으며 아래 주소를 방문해봐~

Dear friend,
There are a lot of great individuals in the world. Of course, I think that your country has many great individuals respected by your people. I want to tell you about King Sejong, one of the greatest kings in Korea History. As the fourth king of the Joseon Dynasty, he is famous for the creation of Hangeul, the written character set used by Koreans. King Sejong invented Hangeul after realizing that most Korean people were hard to express themselves due to a lack of a practical writing system. It seems that his warm-heartedness touches not only Koreans but also people around the world. UNESCO presents the UNESCO King Sejong Literacy Prize, named after King Sejong, to individuals, organizations and agencies dedicated to the fight for literacy. If you have any questions on King Sejong, please visit the website below.

http://sejong.prkorea.com/eng/hangul/sejong.jsp
 

안녕 친구야
세종대왕은 조선의 제4대 임금으로 한국인들이 가장 존경하는 위인 중 하나야. 한국 사람들이 사용하는 글자, 한글을 발명하는 등 여러 기념비적인 업적을 많이 남겼단다. 먼저 대마도의 왜구들을 몰아내고 정식문서를 보내어 조선의 영토임을 천명하였고, 압록강과 두만강 유역의 여진족을 몰아내고 새로운 영토를 개척하며 국토를 확장하였지. 특히 세종대왕은 신분에 얽매이지 않고 뛰어난 인재를 등용한 것으로 유명해. 덕분에 천민출신의 과학자 장영실은 세계 최초의 우량계인 측우기를 비롯하여 여러 천체관측기와 시계 등을 발명할 수 있었단다. 나는 무엇보다 인본주의적 통치이념을 높이 평가하고 싶어. 백성들이 글이 없어 어려움을 당하자 한글을 창제하였고, 원금이 넘는 이자 받는 것을 금지하는가 하면, 출산한 관가의 여종에게마저 100일간의 출산휴가를 주었으니. 21세기인 지금에 돌아보아도 결코 부족함이 없는 것 같아. 세종대왕에 대해 더 궁금한 것이 있으면 아래 주소를 방문해보렴~

* 관련링크:UNESCO 훈민정음
http://portal.unesco.org/ci/en/ev.php-URL_ID=22944&URL_DO=DO_TOPIC&URL_SECTION=201.html

* 관련링크: UNESCO 세종대왕 문해상
http://portal.unesco.org/education/en/ev.php-URL_ID%3D56495%26URL_DO%3DDO_TOPIC%26URL_SECTION%3D201.html

Dear friend,
As the fourth king of the Joseon Dynasty, King Sejong is one of the greatest and most respected men in Korea. He is credited with several monumental achievements including the creation of Hangeul, the written character set used by Koreans. First, he drove Japanese pirates out of Daemado Island and declared the island part of the territory of Joseon through the dispatch of official documents to the Japanese government. He also drove the Yeojin(Jurchen) tribes out of the vicinity of the Amnokgang and Dumangang rivers, opened new territory and expanded the country's land.

In particular, King Sejong was famous for the recognition and appointment of those with superior capabilities regardless of their social standing. Thanks to this policy, the scientist Jang Yeongsil, who came from humble origins, was able to invent various devices including a gauge to measure rainfall, the world's first rain gauge, an astronomical observation apparatus and watches.

Among other things, I deeply respect King Sejong’s humanistic ruling principle. He created Hangeul after realizing that people had difficulties due to the lack of a practical writing system, prohibited amoral interests and even allowed female servants who gave birth to babies in district government offices to take maternity leave for 100 days. His achievements are remarkable even from today's perspective. If you want to know more about King Sejong, please visit the websites below.

* Reference: UNESCO Huminjeongeum
http://portal.unesco.org/ci/en/ev.php-URL_ID=22944&URL_DO=DO_TOPIC&URL_SECTION=201.html

* Reference: UNESCO King Sejong Literacy Prize
http://portal.unesco.org/education/en/ev.php-URL_ID%3D56495%26URL_DO%3DDO_TOPIC%26URL_SECTION%3D201.html

http://sejong.prkorea.com/eng/hangul/sejong.jsp